노무현 대통령 배너
BLOG main image
왕미친놈의 왕미친세상입니다. 미친 소리는 써도 되지만, 근거 없는 소리는 쓰면 안 됩니다.


한컴오피스 베타버전 버그 8 - ᄒᆞᆫ글과 블로그 5 : 블로그에는 글을 하나만 올리란 말입니다.

블로그에 올리기옛한글 문제(‘ᄒᆞᆫ’자 표시 문제)와 함께 판도라 상자가 아닌지 의심이 듭니다. 끝없이 나오는 그놈의 벌레가 저를 즐겁게 하면서도, 슬프게 합니다. 글감이 많아지니 즐겁지만, 제가 좋아하는 프로그램이 벌레투성이라는 사실이 저를 슬프게 합니다.

아무튼 이번에도 블로그에 올리기 기능에서 벌레가 나왔습니다.

1. 벌레의 유형

ᄒᆞᆫ글 씨! 제가 블로그에 글을 적게 올릴까 봐 걱정해 주지 않아도 된단 말입니다. 왜 편집 중인 문서에서 블로그에 포스팅을 두 번 세 번 하느냔 말입니다. 저는 그런 식을 블로그의 글을 늘리고 싶은 생각이 없단 말입니다.

헉! 저게 무슨 분신술이라도 익혔나?

헉! 저게 무슨 분신술이라도 익혔나?

위 그림처럼 되었으니 어찌 난감하지 않으리오. 이놈의 ᄒᆞᆫ글이 분류를 인식하지 못해 ‘분류없음’으로 만들어 버리는 것은 어쩔 수 없다지만, 저렇게 편집 중인 문서에서 블로그로 올리기를 했음에도 두 번 세 번 올리면 난감합니다.

남들은 속도 모르고 저런 글을 삭제하면 ‘뭔가 숨기는 게 있나?’라는 식으로 생각할 수도 있는데 말입니다.

2. 개발자의 답변

2010년 1월 3일 버그 리포팅을 한 상태입니다.

3. 벌레의 발견

3.1. 테스트 문서에서 처음 보았습니다.

테스트 - 글자 손상 테스트 문서는 두 개가 생겼습니다. 하나는 http://salm.pe.kr/175 문서이고, 하나는 http://salm.pe.kr/174 문서입니다. 174 문서는 이미 삭제하였습니다.
하지만 그때는 제가 무언가 실수를 했다고 여겼습니다.

3.2. 다시 발견했습니다.

ᄒᆞᆫ글 씨! ‘ᄒᆞᆫ글’을 제대로 나타내면 안 되겠니? 2 문서에서 또 발견했습니다. 현재 http://salm.pe.kr/177 문서와 http://salm.pe.kr/176 문서가 있으며 176 문서는 비공개 상태입니다. 앞서 올린 그림이 한컴오피스 베타버전 버그 7 문서가 ᄒᆞᆫ글 씨! ‘ᄒᆞᆫ글’을 제대로 나타내면 안 되겠니? 2 문서입니다. 문서 첫 줄에 나타난 다음 글귀를 보면 알 수 있습니다.

한컴오피스 베타버전 버그 7 - ᄒᆞᆫ글과 블로그 4 : ‘ᄒᆞᆫ글’을 제대로 나타내면 안 되겠니? 2

4. 벌레의 원인

이 벌레의 원인에 대해서는 현재로서는 알 수 없습니다.

추측해 보건대, 한글과컴퓨터 측에서 프로그램을 만들 때 (1) ᄒᆞᆫ글 문서와 블로그 문서 사이에서 서로를 인식할 수 있는 기능을 전혀 넣지 않았거나, (2) 그러한 인식 기능에 무언가 문제가 생겼기 때문으로 여겨집니다.

현재 제가 자주 쓰는 스프링노트에서는 이런 현상을 전혀 겪지 않았습니다.

5. 비슷한 벌레

이와 비슷한 벌레는 아직 없습니다.

6. 관련 문서

6.1. 내부 문서

[벌레와 팁/버그] - ᄒᆞᆫ글 씨! ‘ᄒᆞᆫ글’을 제대로 나타내면 안 되겠니? 2

[벌레와 팁/버그] - ᄒᆞᆫ글 씨! ‘ᄒᆞᆫ글’을 제대로 나타내면 안 되겠니?

[벌레와 팁/버그] - ᄒᆞᆫ글 씨! 블로그 카테고리는 어디에?

[벌레와 팁/버그] - ᄒᆞᆫ글 씨! 블로그에는 게시판이 없거든요.

[벌레와 팁/버그] - HTML 태그 해석 오류 문제

[벌레와 팁/버그] - 도대체 무슨 짓을 하는 거냐, ᄒᆞᆫ글?

[프로그램/스크린샷] - 한컴오피스2010 베타버전 실행화면

[벌레와 팁/버그] - 한컴오피스2010 베타 설치 작업과 버그 몇 개

[프로그램/설치] - 한컴오피스2010 베타버전 설치기

이 글은 ᄒᆞᆫ글 2010 베타버전에서 작성하였습니다.

글쓴이는 koc/SALM입니다.
본문에 저작권에 대한 사항이 나타나지 않거나, 저작권이 BY-SA로 표기되어 있다면,
이 글은 GFDL로 공개한 글입니다.

댓글을 달아주세요:: 왕미친놈 욕은 해도 되지만, 근거없는 소리는 쓰지 말아 주세요.
BBCode 사용할 수 있습니다.

한컴오피스 베타버전 버그 7 - ᄒᆞᆫ글과 블로그 4 : ‘ᄒᆞᆫ글’을 제대로 나타내면 안 되겠니? 2

지난번에 이어 이번에도 글자가 손상되는 현상을 발견했습니다. 지난번에는 그저 글꼴 문제로 글자가 엉뚱하게 보이는 현상이었습니다. 하지만 이번에는 아예 글자를 뭉개 버렸습니다.

1. 벌레의 유형

이보세요, ᄒᆞᆫ글 씨! ‘ᄒᆞᆫ글’이라는 이름만 제대로 나타내 주면 안 되겠습니까? 아니, 이제는 그저 그 엉뚱하게 보이던 그 글자라도 그냥 놔두었으면 합니다. 사용자가 직접 span 태그를 써서 모양을 나타낼 수 있도록 말입니다.

그림 1 글자가 나타나야 할 자리가 뭉개져 있습니다.

위 그림처럼 되면 정말 난감합니다. 그 자리에서 바로 수정할 수 없다면 나중에 그게 무슨 글자인지조차 알 수 없게 될 수도 있기 때문입니다.

2. 개발자의 답변

2010년 1월 3일 버그 리포팅을 한 상태입니다.

3. 벌레의 발견

3.1. 처음에는 몰랐습니다.

처음에는 캡션에까지는 신경 쓰지 못하였습니다. 나중에 블로그의 CSS를 고친 뒤에 보니까 옛한글이 캡션에 들어가면 그 부분이 뭉개진 형태(???)로 나타납니다.

3.2. HTML로 저장한 경우

HTML로 저장한 경우에는 이 벌레가 생기지 않습니다. 그러니 더욱 모를 수밖에요.
제 경우는 다른 이름으로 저장 >> HTML로 저장을 하여 살펴본 뒤에 블로그로 올리기 기능을 사용합니다. HTML로 바꾸었을 때 이 현상이 일어났더라면 좀 더 일찍 알아차렸을 테지요.

4. 벌레의 원인

이 벌레의 원인에 대해서는 현재로서는 알 수 없습니다.
다만 제 예상으로는 '유니코드 문자표에 없는 문자'인 ᄒᆞᆫ자가 포함되어 있기 때문에 생기는 현상으로 여겨집니다. 이때 물음표 하나(?)는 ᄒᆞᆫ자에 포함된 음소 하나를 가리킨다고 여겨집니다. 제 예측이 맞다면 ᄉᆞᆱ과 같은 글자는 물음표 4개(????)가 될 것입니다.

ᄒᆞᆫ글이 잘 보였으면 좋겠습니다. (올린 뒤 수정했음)

5. 비슷한 벌레

[벌레와 팁/버그] - 다음뷰, 옛한글도 한글이란다.

[벌레와 팁/버그] - ᄒᆞᆫ글 씨! ‘ᄒᆞᆫ글’을 제대로 나타내면 안 되겠니?

6. 관련 문서

6.1. 내부 문서

[벌레와 팁/버그] - ᄒᆞᆫ글 씨! ‘ᄒᆞᆫ글’을 제대로 나타내면 안 되겠니?

[벌레와 팁/버그] - ᄒᆞᆫ글 씨! 블로그 카테고리는 어디에?

[벌레와 팁/버그] - ᄒᆞᆫ글 씨! 블로그에는 게시판이 없거든요.

[벌레와 팁/버그] - HTML 태그 해석 오류 문제

[벌레와 팁/버그] - 도대체 무슨 짓을 하는 거냐, ᄒᆞᆫ글?

[프로그램/스크린샷] - 한컴오피스2010 베타버전 실행화면

[벌레와 팁/버그] - 한컴오피스2010 베타 설치 작업과 버그 몇 개

[프로그램/설치] - 한컴오피스2010 베타버전 설치기

이 글은 ᄒᆞᆫ글 2010 베타버전에서 작성하였습니다.

글쓴이는 koc/SALM입니다.
본문에 저작권에 대한 사항이 나타나지 않거나, 저작권이 BY-SA로 표기되어 있다면,
이 글은 GFDL로 공개한 글입니다.

댓글을 달아주세요:: 왕미친놈 욕은 해도 되지만, 근거없는 소리는 쓰지 말아 주세요.
BBCode 사용할 수 있습니다.

요즘 열심히 옛한글 관련 포스팅을 하고 있습니다. 일단 한글과컴퓨터한컴오피스2010 베타버전 때문에 더 열심히 하고 있지요. 그런데 제가 ᄒᆞᆫ글이라는 이름을 꼭 제대로 나타내고 싶어하기 때문에 문제가 발생하고 있습니다. 적당히 포기하면 편할 텐데 말입니다. 제가 사소한 데 목숨을 거는 스타일이라서 말입니다. 물론 이 글의 제목에서는 다음뷰만 거론했지만, 다음뷰의 상황이 가장 나쁘기 때문이지 다른 사이트도 별로 다르지 않습니다.

ᄒᆞᆫ글 (안 보이시나요? 아래 자주색 그림처럼 보여야 옳습니다.)
이렇게 보여야 옳습니다.(이렇게 보여야 옳습니다.)
이렇게 보이면 안 됩니다.(이렇게 보이면 안 됩니다.)

벌레의 유형

대부분의 사이트에서 발생하는 벌레입니다. 벌레라기보다는 무사안일한 태도 때문이라고 생각합니다. 블로그 서비스를 이용하는 사람은 그 목적이 매우 다양하여, 화학식, 물리학이나 수학의 수식, 언어학의 음성 기호, 한국어의 옛한글 등도 블로그에서 표현하려고 들 것입니다. 그런데 서비스를 제공하는 측에서 그러한 다양한 요구가 생기리라는 것을 예측하지 못하고 평범한 환경만을 대상으로 블로그 서비스 및 메타블로그 서비스를 기획, 개발했기 때문에 벌어진 일입니다.

게다가 블로그 가운데 유니코드(utf-8)를 쓰는 블로그도 많은데, 메타블로그가 유니코드가 아닌 euc-kr과 같은 코드를 쓴다면? 당장 그 메타블로그가 표현해줄 수 있는 문자 수가 확 줄어들게 된다. 어처구니없게도 여러 블로그를 아우르게 되는 메타블로그가 블로그보다 더 표현력이 떨어지는 이상한 현상이 발생하게 되는 것이다.

개발자의 답변

  • 다음 뷰에는 2010년 1월 1일 버그 리포팅을 한 상태입니다. 메타블로그임에도 비슷하게도 나타내지 못하고 있습니다.
  • 스프링노트에는 2009년 12월 31일 기능 제안(옛한글 입력 및 출력)한 상태입니다.
  • 티스토리에는 2010년 1월 1일 제안(글꼴 정보 추가 요청)한 상태입니다.
  • mixsh에는 2010년 1월 1일 제안(글꼴 정보 추가 요청)한 상태입니다.

벌레의 발견

응?! ???글 씨? 저거 또 무엇인고?

응?! 다음뷰 온 박스에 쓰인 ???글 씨? 저거 또 무엇인고?

위에서 view on 박스를 보면 조금 문제가 심각합니다. 다른 경우는 ㅎ.ㄴ 처럼 보이는데 저것은 아예 ???라고 나타납니다. 혹시나 하는 마음에 다음뷰도 살펴보았습니다.

다음뷰에서도 ???로 나타내고 있습니다.

다음뷰에서도 ???로 나타내고 있습니다.

아, 글씨, 도대체 이게 어찌된 일일까요? 아무튼 조금 난감한 경우입니다.

mixsh에서도 엉뚱하게 나타납니다. 그래도 대강은 알아볼 수 있겠네요.

mixsh에서도 엉뚱하게 나타납니다. 그래도 대강은 알아볼 수 있겠네요.

mixsh(믹시)는 그저 글꼴 정보가 지정되지 않았기 때문에 발생한 문제입니다.

티스토리 블로그 제목 : 이건 사용자가 글꼴을 지정할 수 있습니다.

티스토리 블로그 제목 : 이건 사용자가 글꼴을 지정할 수 있습니다.

위의 그림에 나타난 티스토리 블로그게시물 제목은 사용자가 글꼴을 지정할 수 있습니다. 현재 귀찮아서 안 하고 있습니다. 또한 어느 정도 사람들이 "왜 나타낼 수 없지?" 또는 "왜 저렇게 이상하게 나타나지?"라는 생각을 어느 정도 할 때까지(적어도 댓글에다가 "항의"를 적을 때까지) 그냥 둘까도 생각했습니다만, 조만간 고쳐야겠습니다.

티스토리 관리 화면. 이건 티스토리에서 해 주어야 합니다.

티스토리 관리 화면. 이건 티스토리에서 해 주어야 합니다.

티스토리 관리 화면에 관해서는 이미 제안한 상태입니다.

스프링노트. 정확하게 나와 있죠? (자주색 동그라미 부분)

스프링노트. 정확하게 나와 있죠? (자주색 동그라미 부분)

스프링노트 화면에서는 정확하게 나타내고 있습니다. 하지만 기본 기능이 아니라 HTML 모드를 사용하여 직접 HTML 태그를 입력하였습니다. 이렇게 직접 입력하는 방식은 티스토리 블로그 제목에서도 통용될 수 있습니다. 아무튼 옛한글의 입력과 출력을 스프링노트에 제안한 상태입니다.

벌레의 원인

앞서 말했듯이 이런 벌레가 생긴 까닭은 개발자나 기획자의 무사안일함 때문이라고 생각합니다.

옛한글을 전혀 사용하지 않을 로마자 문화권도 아닌데, 좀 더 넓은 안목에서 옛한글도 표현할 수 있게 지원하면 좀 좋겠습니까?

비슷한 벌레

화면 표시와 관련한 버그로는 V3 계열 백신의 폴더 경로명 표기 벌레와 ᄒᆞᆫ글 씨! ‘ᄒᆞᆫ글’을 제대로 나타내면 안 되겠니?가 있습니다.

관련 문서

[벌레와 팁/버그] - ᄒᆞᆫ글 씨! ‘ᄒᆞᆫ글’을 제대로 나타내면 안 되겠니?

이 글은 스프링노트에서 작성되었습니다.


글쓴이는 koc/SALM입니다.
본문에 저작권에 대한 사항이 나타나지 않거나, 저작권이 BY-SA로 표기되어 있다면,
이 글은 GFDL로 공개한 글입니다.

댓글을 달아주세요:: 왕미친놈 욕은 해도 되지만, 근거없는 소리는 쓰지 말아 주세요.
BBCode 사용할 수 있습니다.

한컴오피스 베타버전 버그 6 - ᄒᆞᆫ글과 블로그 3 : ‘ᄒᆞᆫ글’을 제대로 나타내면 안 되겠니?

블로그로 올리기 기능을 사용하여 블로그에 글을 올리면 몇 가지 글자가 깨지고 있음을 알게 되었습니다. 또한 이 버그는 다른 이름으로 저장하기 - HTML 문서를 선택하여 저장한 문서에서는 나타나지 않는 문제이기도 합니다. 블로그로 올리는 데이터에도 CSS 설정이 포함되어 있는데, 어찌된 영문인지 전혀 작동하지 않습니다.

1. 벌레의 유형

이보세요, ᄒᆞᆫ글 씨! ‘ᄒᆞᆫ글’이라는 이름만 제대로 나타내 주면 안 되겠습니까? 왜 HTML 문서에서는 제대로 보이는데, 블로그에 올리기만 하면 망가지는 모습을 보입니까?

그리고 ‘ᄒᆞᆫ글’을 제대로 보여주지도 못하면서 CSS 데이터는 왜 함께 올리는 거죠?

● 참고 : 블로그의 글 제목은 ᄒᆞᆫ글에서 제대로 보내 주어도 티스토리 측에서 제대로 보여주지 않습니다. 이는 ᄒᆞᆫ글이 함께 보내는 CSS 설정은 블로그에 올린 글의 본문에만 적용되기 때문입니다. 티스토리에서 블로그 글 제목 부분은 블로그 본문에 해당하지 않습니다.

2. 개발자의 답변

2010년 1월 1일 버그 리포팅을 한 상태입니다.

3. 벌레의 발견

가. 처음부터 발견했습니다.

문자열 ‘ᄒᆞᆫ글’이 들어간 글을 처음 올렸을 때 ‘ᄒᆞᆫ글’을 제대로 화면에 표시할 수 없음을 발견하였습니다.

나. HTML로 저장한 경우

● 참고 : 제 컴퓨터에는 옛한글을 보여주는 글꼴(함초롬바탕 등)을 이미 설치한 상태입니다. 이러한 글꼴이 없다면 제대로 된 올바른 결과를 볼 수 없습니다.

● 참고 : 아래 그림에서는 옛한글이 모두 함초롬바탕 글꼴을 통해 보이고 있습니다. 그런 까닭에 모양이 조금 이상합니다. 공개 글꼴인 은 글꼴로 보아도 좀 더 예쁜 모양으로 나타납니다.

다른 파일로 저장하기 전 ???글 파일

옛한글 표현이 매끄럽지 못하지만, 어쨌든 과 같은 화면 표시가 아닌 한글 조합 규칙에 맞는 화면 표시이다.

HTML 파일로 저장하여 IE에서 보기

IE에서도 잘 보입니다. 그러나 글자 모양이 역시 매끄럽지 못합니다. 이는 글꼴 문제이고, 모양 자체는 이 글의 취지와는 맞지 않으므로 그냥 두겠습니다.

HTML 파일로 저장하여 파이어폭스에서 보기

파이어폭스에서도 잘 보입니다.

다. 버그 발견

아무튼 내 컴퓨터에 HTML 파일로 저장하여 볼 때는 윈도가 자동으로 그 내용을 표시할 수 있는 글꼴을 적용하여 보여주었기 때문에 블로그에서는 제대로 표현할 수 없게 된다는 점을 깨닫지 못했습니다. 그러다가 블로그에 글을 게시한 다음에야 발견하게 되었습니다. http://salm.pe.kr/154 문서를 보시면 ‘ᄒᆞᆫ글’을 표시하지 못하고 있습니다.

이상하게 나타나는 옛한글

현재 블로그에 적용하기 위해서 첫가끝 방식(조합 방식으로 표현한 옛한글 표현 방식)을 지원하는 한컴오피스 글꼴이 있는지를 문의한 상태입니다. 문의한 이유는 한글과컴퓨터에서는 한양 사용자 정의 영역 코드(Hanyang private use area code; 한양 PUA 코드)만을 지원했기에 첫가끝 방식도 지원하는지는 알 수 없었기 때문입니다. 물론 메모장을 이용하여 함초롬 글꼴이 첫가끝을 지원함을 확인하기는 했지만, 어디까지나 만약이라는 것이 있기 때문입니다.

그밖에 옛한글을 표현하지 못하는 예시는 다음과 같습니다.

라. 또 다른 버그 - 올바르게 표현할 수 없다면 미리 알려달란 말입니다.

또 다른 버그는 이렇게 화면에 올바르게 표시할 수 없는 경우에도 아무런 경고가 없다는 것입니다. 또한 화면에 올바르게 표시할 수 없을 때에는 대부분 프린트 출력도 제대로 되지 않는다는 문제점도 함께 나타납니다.

예전 ᄒᆞᆫ글2005에서는 텍스트 파일로 저장할 때 KS 형식을 선택하면 나타낼 수 없는 문자가 있음을 알려주었습니다. 그런 배려가 한컴오피스2010 베타버전에는 없는 듯싶어 아쉽습니다.

제가 너무 예민하게 굴고 있나요? 그냥 그깟 옛한글 좀 화면에 안 나오면 어떠냐고요? 하지만 이 소프트웨어의 이름, 이 프로그램의 이름은 ‘ᄒᆞᆫ글’입니다. ‘한/글’이나 ‘’이 아니란 말입니다. 아무리 자기 영역이 아니라지만, 자기 이름조차 제대로 나타낼 수 없는 소프트웨어를 제가 왜 써야 하죠?

그러한 문제점을 알려주도록 프로그램을 짜면, 그것을 알려 줄 때 시간이 많이 걸린다면, 미리 시간이 많이 걸린다는 메시지를 내보내면 되지 않을까 생각합니다.

4. 벌레의 원인

앞서 말했듯이 사용자의 컴퓨터에 글꼴이 없으면 나타낼 수 없습니다. 현재 함초롬 글꼴(글꼴 종류가 여럿이므로 뭉뚱그려 함초롬 글꼴로 칭하겠습니다.)로 설정하면 정상적으로 옛한글을 볼 수 있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HTML로 로컬 시스템에 저장했을 때는 제대로 보이게 됩니다.

문제는 블로그입니다. 블로그에는 제 나름의 CSS 설정을 가지고 있습니다. 이 CSS에는 글꼴 정보도 포함되어 있습니다. 하지만 CSS를 설정하는 방식이 틀려 있다면? 당연히 적용되지 않습니다.

http://salm.pe.kr/154 문서의 본문 부분의 소스 코드를 보면 다음과 같습니다.

[code html] <div class="article"> <p class="HStyle0">한컴오피스 2010 ᄒᆞᆫ글 <p class="HStyle0">블로그 보내기 시험용 문서 <p class="HStyle0">개요 HTML로 보내기 시험용 문서 <p class="HStyle0">
<p class="HStyle0">글자 그대로 <p class="HStyle2">1. 단계 1 <p class="HStyle3">1.1. 단계 2 <p class="HStyle4">1.1.1. 단계 3 <p class="HStyle5">1.1.1.1. 단계 4 <p class="HStyle6">1.1.1.1.1. 단계 5 <p class="HStyle7">1.1.1.1.1.1. 단계 6 <p class="HStyle8">1.1.1.1.1.1.1. 단계 7-1 <p class="HStyle8">1.1.1.1.1.1.2. 단계 7-2 <p class="HStyle8">1.1.1.1.1.1.3. 단계 7-3 [/code]

위의 코드를 보면 아무리 좋게 봐주어도 CSS에서 지정한 글꼴이 HTML 본문에 적용된다고 볼 수 없습니다. 위의 코드에서 CSS 설정은 그저 주석으로 처리될 뿐이기 때문입니다.

한글과컴퓨터의 개발진에서는 저 코드를 블로그 서비스 제공회사에서 어떻게든 처리해 주기를 바랐던 것일까요? 아니면 저렇게 해놓으면 HTML 코드를 파싱하는 웹브라우저 모듈에서 인식해 줄 것으로 여겼던 것일까요?

그것도 아니면 사용자가 일일이 하나하나 저것을 블로그 스킨의 CSS 설정에 복사해 넣으라는 말일까요? 하지만 그것도 불가능하죠. ᄒᆞᆫ글에서 작성한 문서는 그때마다 CSS 설정이 달라집니다. 그런데 어느 것에 맞추어서 CSS를 작성하고, 또 그것을 HTML 헤더에 복사해 넣으라는 뜻일까요? 물론 달랑 첫가끝 방식을 지원하는 글꼴에 대한 정보만을 블로그 스킨의 CSS 설정에 입력하는 방법이 그나마 가장 나은 방법입니다.

결국 한글과컴퓨터 측에서 글꼴이 없다면, 글꼴이 있더라도 블로그 설정에서 그 글꼴을 사용하지 않는다면, 글의 내용이 제대로 보이지 않을 수 있음을 알리는 수밖에 없습니다.

그게 아니라면 주석으로 처리된 CSS 설정을 아예 자바스크립트로 바꾸어 강제 적용하는 방법뿐이라고 생각합니다.

5. 비슷한 벌레

아직 없습니다.

6. 관련 문서

가. 내부 문서

[벌레와 팁/버그] - ᄒᆞᆫ글 씨! 블로그 카테고리는 어디에?

[벌레와 팁/버그] - ᄒᆞᆫ글 씨! 블로그에는 게시판이 없거든요.

[벌레와 팁/버그] - HTML 태그 해석 오류 문제

[벌레와 팁/버그] - 도대체 무슨 짓을 하는 거냐, ᄒᆞᆫ글?

[프로그램/스크린샷] - 한컴오피스2010 베타버전 실행화면

[벌레와 팁/버그] - 한컴오피스2010 베타 설치 작업과 버그 몇 개

[프로그램/설치] - 한컴오피스2010 베타버전 설치기

이 글은 ᄒᆞᆫ글 2010 베타버전에서 작성하였습니다.
일부 글자가 깨져 보일 수도 있습니다. 이는 나중에 팁으로 올리겠습니다.


글쓴이는 koc/SALM입니다.
본문에 저작권에 대한 사항이 나타나지 않거나, 저작권이 BY-SA로 표기되어 있다면,
이 글은 GFDL로 공개한 글입니다.

댓글을 달아주세요:: 왕미친놈 욕은 해도 되지만, 근거없는 소리는 쓰지 말아 주세요.
BBCode 사용할 수 있습니다.

한컴오피스 베타버전 버그 5 - ᄒᆞᆫ글과 블로그 2 : 카테고리는 어디에?

지난 버그 리포팅에서 한글과컴퓨터 한/글 2010 도움말에는 ‘블로그 게시판’이라는 기이한 용어마저 등장하고 있다고 알려 드렸습니다. 그런데 이번에는 블로그에 게시할 때마다 나타나는 이상한 현상에 대해 알려드리겠습니다. 바로 ‘게시물 위치’가 전혀 나타나지 않는다는 점입니다.

1. 벌레의 유형

이보세요, ᄒᆞᆫ글 씨! 도대체 ‘어디’에 올리라는 말인가요? 그냥 ᄒᆞᆫ글 씨가 알아서 해줄 테니 등록 단추를 클릭하라는 말인가요? 도대체 왜 게시물 위치는 공백으로 남겨 두셨나요?

도대체 왜 게시물 위치는 공백인가요?

2. 개발자의 답변

2010년 1월 1일 버그 리포팅을 한 상태입니다.

3. 벌레의 발견

가. 처음부터 발견했습니다.

이 버그는 블로그로 보내기 기능을 처음 사용할 때부터 발견하였습니다. 다만 그게 내 컴퓨터에서만 발생하는 문제인지, 아니면 다른 컴퓨터에서도 발생하는 문제인지를 알 수 없었습니다.

그래서 일단 버그 리포팅을 보류했고, PC 방에 들렀다가 확인 작업을 마쳤습니다.

그리고 위와 같이 게시물 위치가 나타나지 않을 때 블로그로 올리기를 하면 블로그에는 분류 없음으로 표시하게 됩니다.

나. 블로그 계정 등록 설정부터 차근차근 살펴봅시다.

블로그 계정 관리 대화상자. 계정 등록하기 아이콘(자주색 표시된 + 아이콘)을 클릭!

계정 등록하기 대화상자

블로그 계정 관리 대화상자에서 계정 등록하기 아이콘(자주색 표시된 + 아이콘)을 클릭하면 계정 등록하기 대화상자가 나타납니다. 거기에 알맞은 값을 입력해 줍니다.

알맞은 값을 입력한 모습

우선 하나하나 살펴보죠. 위의 정보는 티스토리의 경우입니다. 다른 블로그를 이용하시는 분은 도움이 안 될 수도 있습니다.

1) 계정 이름

계정 이름은 사용자가 설정할 수 없습니다. 모든 값을 입력한 뒤 설정 단추를 클릭하면 자동으로 설정해 줍니다.

2) 블로그 정보

가) API

MetaWeblog API(메타웹로그 API)를 선택합니다. MetaWeblog API를 선택하는 설정은 MS WORD 2007에 티스토리 연결하기에 나타난 사항을 참조하였습니다. 참고로 블로그(blog)라는 이름은 Web log에서 따온 말로 여겨집니다(→위키백과).

나) API 주소

자신의 티스토리 블로그 주소에 api를 붙이면 됩니다. 제 경우는 http://salm.pe.kr/api 가 됩니다. 반드시 자신의 API 주소를 넣어야 합니다.

3) 계정 정보

가) 사용자 ID

자신의 티스토리 블로그 계정의 사용자 ID를 입력합니다.

나) 사용자 암호

자신의 티스토리 블로그 계정의 사용자 암호를 입력합니다.

4) 자동 접속

앞서 입력한 사용자 ID와 사용자 암호는 1회용입니다. 그것은 단순히 입력한 계정 정보가 옳은지만 확인합니다. 다음부터는 파일을 블로그로 보낼 때마다 암호를 물어보게 되지요. 그게 싫다면, 좀 더 편하고 싶다면, 자동 접속에 체크 표시를 하면 됩니다. 다만 보안상 조금 위험하죠.

위와 같은 순서로 블로그 등록 작업을 하면 됩니다.

다. 버그 발견

실제로 버그를 발견하게 된 때는 위의 설정대로 계정을 등록한 뒤 글을 올린 때입니다.

게시물 위치에 아무 것도 없습니다.




콤보박스를 아래로 내려 보아도 없습니다.



위의 그림에서 보듯이 게시물 위치에 아무 것도 없습니다. 그냥 공백이죠. 제가 잘못한 줄로만 알고 블로그 계정을 등록했다 지우기를 여러 차례 했습니다. 결국 PC 방에 와서야 버그라고 확신하게 되었습니다.

라. 또 다른 버그 - 목록이 비었으면 다시 읽어 와야 하지 않나?

또 다른 버그는 위와 같이 목록이 비어 있다면 당연히 다시 불러와야 하지 않느냐 하는 점입니다. 아니, 자동으로 다시 읽지는 않더라도 “다시 읽기” 단추라도 달아 줘야 하지 않나요?

새로고침 단추가 있는 스프링노트의 [블로그로 보내기] 대화상자

제가 너무 예민하게 굴고 있나요? 하지만 웹서비스 가운데 하나인 스프링노트에는 저와 같은 구성을 가진 블로그로 보내기 기능이 있습니다.

참고로 ᄒᆞᆫ글의 블로그 관련 기능은 앞으로 자주 스프링노트와 비교당할 겁니다. 왜? 내가 좋아하는 프로그램이니까 더더욱 까댈 겁니다.

물론 저 블로그로 보내기 기능에 버그가 있어서 버그 리포팅을 한 상태입니다. 우연히 ᄒᆞᆫ글의 블로그로 올리기 기능과 비슷한 버그입니다.

4. 벌레의 원인

무엇이 원인인지 모르겠습니다.

그래도 추측이라고 해본다면, 지난번에 올린 ᄒᆞᆫ글 씨! 블로그에는 게시판이 없거든요.라는 글처럼 게시판카테고리의 차이가 아닐까 의심해 봅니다. 게시판이 없는데 게시판을 찾겠다고 하니까, 아예 카테고리조차 찾지 못한다는 의심을 지울 수 없네요.

5. 비슷한 벌레

스프링노트 - 블로그로 보내기 - 새로고침 버그와 관련이 있습니다. 둘 다 블로그로 글 내용을 보낼 때 나타나는 버그이지요.

6. 관련 문서

가. 내부 문서

[벌레와 팁] - 스프링노트 - 블로그로 보내기 - 새로고침 버그

[벌레와 팁] - ᄒᆞᆫ글 씨! 블로그에는 게시판이 없거든요.

[벌레와 팁] - HTML 태그 해석 오류 문제

[벌레와 팁] - 도대체 무슨 짓을 하는 거냐, ᄒᆞᆫ글?

[프로그램/스크린샷] - 한컴오피스2010 베타버전 실행화면

[벌레와 팁/버그] - 한컴오피스2010 베타 설치 작업과 버그 몇 개

[프로그램/설치] - 한컴오피스2010 베타버전 설치기

이 글은 ᄒᆞᆫ글 2010 베타버전에서 작성하였습니다.
일부 글자가 깨져 보일 수도 있습니다. 이는 나중에 팁으로 올리겠습니다.

글쓴이는 koc/SALM입니다.
본문에 저작권에 대한 사항이 나타나지 않거나, 저작권이 BY-SA로 표기되어 있다면,
이 글은 GFDL로 공개한 글입니다.

댓글을 달아주세요:: 왕미친놈 욕은 해도 되지만, 근거없는 소리는 쓰지 말아 주세요.
BBCode 사용할 수 있습니다.

한컴오피스 베타버전 버그 4 - ᄒᆞᆫ글과 블로그 1 : 블로그에는 게시판이 없거든요.

한컴오피스2010 베타버전에서 야심차게 포함시켰을 블로그로 올리기 기능은 문제점을 드러내고 있네요. 일단 기본 전제인 HTML로 저장하기 기능이 너무나 미흡합니다.

더구나 한글과컴퓨터 한/글 2010 도움말에는 ‘블로그 게시판’이라는 기이한 용어마저 등장하고 있습니다.

1. 벌레의 유형

이보세요, ᄒᆞᆫ글 씨! 도대체 블로그에 ‘게시판’이 있습니까? 블로그에는 게시판이 없거든요. 없는 것은 어떻게 찾나요?

2. 개발자의 답변

2009년 12월 31일 버그 리포팅을 한 상태입니다.

3. 벌레의 발견

가. 게시판은 없습니다.

일단 블로그에는 게시판이 있지만 없습니다. 무슨 귀신 씨나락 까먹는 소리냐고요? 그게, 블로그 자체가 게시판을 이용하여 만들어진 웹로그 시스템입니다. 그렇지만 “게시판”이라는 이름으로 불리는 것은 없습니다. 굳이 따지자면, 방명록이 유일한 ‘게시판’입니다.

나. 게시판을 가리키는 ᄒᆞᆫ글의 기능

며칠 전부터 영 눈에 거슬리는 것이 있습니다. 바로 블로그로 올리기 기능을 사용할 때마다 게시물 위치라는 표현을 쓰고 있습니다. 그리고 도움말(단축키는 F1)을 불러서 읽어보았습니다. 거기에서 놀라운 사실을 알게 되었죠.


‘블로그 게시판’이라는 기이한 용어 등장


여기에도 등장

ᄒᆞᆫ글이 맞고 제가 틀릴까요? 그런데 말입니다. 티스토리에는 ‘게시판’이라는 이름을 가진 항목이 없습니다.

참고로 저 두 그림에서 “하나 만 있는 경우입니다.”라는 말은 띄어쓰기가 틀려 있다. “하나만 있는 경우입니다.”라고 써야 옳다.


아무리 봐도 게시판은 안 보입니다. 대신 ‘분류’가 있습니다.


아무리 봐도 ‘분류’를 말하는 게 아닐까요?

아무리 생각해 봐도 ‘게시판’은 위 그림에 나타난 분류를 뜻하지 않나 싶습니다. 그런데 문제는 이 ‘분류’를 가리키는 말은 따로 있습니다.


분류를 정하는 카테고리 설정

예, 그렇습니다. 카테고리가 분류를 가리키는 말입니다. Category를 해석하면 ‘분류’가 되니 당연하다면 당연한 말이겠지요. 안 그래요?

흠, 티스토리만 그런 것인가? 아닙니다.


텍스트큐브 블로그도 ‘분류’라고 합니다.

텍스트큐브 블로그도 분류라고 부르고 있습니다. 친절하게 Categories라고 영어로 병기해 주었습니다.

위의 두 블로그만 그럴까요? 아닙니다. 다음 블로그도 네이버 블로그도 모두 카테고리라고 부르고 있습니다.

4. 벌레의 원인

사람들이 쓰는 용어가 무엇인지 확인하지 않고 개발실 또는 연구실에서 작업한 듯싶다. 그렇지 않고서야 어찌 블로그에서는 전혀 쓰이지 않는 게시판이라는 용어를 쓸 수 있을까?

설령 그렇다고 하더라도 그것이 ‘카테고리’ 또는 ‘분류’를 뜻한다는 말이라도 달아 주었더라면 도움말을 참조하는 사람에게 혼동을 주는 일은 없으리라 생각합니다.

5. 비슷한 벌레

비슷한 벌레는 찾을 수 없었습니다.

6. 관련 문서

가. 내부 문서

[벌레와 팁] - HTML 태그 해석 오류 문제

[벌레와 팁] - 도대체 무슨 짓을 하는 거냐, ᄒᆞᆫ글?

[프로그램/스크린샷] - 한컴오피스2010 베타버전 실행화면

[벌레와 팁/버그] - 한컴오피스2010 베타 설치 작업과 버그 몇 개

[프로그램/설치] - 한컴오피스2010 베타버전 설치기

이 글은 ᄒᆞᆫ글 2010 베타버전에서 작성하였습니다.

글쓴이는 koc/SALM입니다.
본문에 저작권에 대한 사항이 나타나지 않거나, 저작권이 BY-SA로 표기되어 있다면,
이 글은 GFDL로 공개한 글입니다.

댓글을 달아주세요:: 왕미친놈 욕은 해도 되지만, 근거없는 소리는 쓰지 말아 주세요.
BBCode 사용할 수 있습니다.

  • 참고 1 : 이 글에 나타난 사항에 대해서는 어떠한 보증도 하지 않습니다. 이 글에 나타난 오류의 원인은 어디까지나 추측입니다.
  • 참고 2 : 이 글에는 많은 그림이 있어서 읽어오는 데 시간이 오래 걸릴 수도 있습니다.

벌레의 유형

환경 설정도 제대로 못하는 기이한 벌레입니다.

개발자의 답변

2009년 12월 27일 버그 리포팅을 한 상태입니다.

벌레의 발견

한컴오피스2010 베타버전을 설치한 뒤 발견한 벌레입니다. 앞서 올린 설치 과정을 참조하여 이 글을 읽어 주면 감사하겠습니다.

한컴오피스2010 베타버전 설치 과정에서 이전 버전이 설치되어 있는지를 검사하는 단계가 있습니다.

이전 버전 확인

이전 버전 확인

여기에서 저는 일단 제거를 클릭했다가 아니다 싶어서 취소(상황 1)를 해 버렸습니다. 그러자 설치는 마지막까지 잘 되었는데, 맨 마지막 설치 완료 화면에서 단추를 클릭해도 동작하지 않는 기능이 있었습니다. 그리고 설치를 마친 뒤에 보니 확장자 연결이 안 되어 있었습니다. 확장자 연결을 하려고 해도 자꾸 에러가 나면서 되지 않았습니다.

위의 마지막 그림에서 취소를 클릭하여 제거 작업을 중단하였습니다.

두 번째 설치했을 때에는 계속 설치를 클릭하여 설치(상황 2)했습니다. 역시 설치는 잘 되었는데, 맨 마지막 설치 완료 화면에서 단추를 클릭해도 동작하지 않는 기능이 있었습니다.

이 문제에 대한 해결책은 처음부터 확실히 이전 버전을 제거하고 베타버전을 설치하는 방법뿐입니다.

상황 1 : 제거를 선택하여 진행하다가 취소

상황 1에서 문제가 되는 점은, 첫째 제거를 선택하여 진행하다가 취소를 하면 아무런 경고도 나타나지 않는다는 점입니다.

프로그램을 제거하다가 그만 두면 (1) 프로그램 제거를 시작하기 전의 상태로 되돌리거나(롤백), 아니면 (2) 제거하던 그때의 상태로 그냥 제거 프로그램을 종료해 버립니다(그냥 멈춤). 그 과정에서 제거가 제대로 되지 않았음을 알려주게 됩니다. 그런데 한컴오피스2010 베타버전을 설치하는 과정에서 제거를 선택하여 이전 버전을 제거하는 경우에, 중간에 취소하더라도 경고가 전혀 나타나지 않습니다. 아니, 원래 한글과컴퓨터 오피스 2007 설치 프로그램이 경고를 내보내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그러나 대부분 종료코드는 뒤따르는 프로그램이 알아낼 수 있도록 설계되어 있습니다. 이는 프로그램 설치/제거 프로그램이 하는 작업의 중요도로 볼 때 반드시라고 해도 좋을 만큼 필요한 기능이라고 생각합니다.

아무튼 제거 과정 중간에 취소하는데도 경고가 뜨지 않는다는 것은 한컴오피스2010 베타버전의 버그인지, 아니면 한글과컴퓨터 오피스 2007의 버그인지 알 수 없는 그 어딘가 버그가 있었음은 분명합니다.

둘째제거 과정이 다른 프로그램 설치 과정의 일부이고, 그런 까닭에 그 제거 과정에서 오류가 있다면 설치 과정을 끝내는 것이 정상이라고 생각합니다. 이는 내부적으로 어떤 문제가 잠복해 있을는지 알 수 없기에 더욱 그러합니다. 적어도 사용자에게 알려서 사용자가 설치를 계속할는지를 선택하게 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만약 이번처럼 확장자 연결이 되지 않는 일이 벌어질 수도 있음을 알았다면 저는 설치 과정을 처음부터 다시 시작하지, 절대로 그대로 진행하여 끝나게 두지 않았을 것입니다.

상황 2 : 계속 설치를 클릭하여 설치

한컴오피스2010 베타버전 설치 완료

한컴오피스2010 베타버전 설치 완료 화면

위 화면에서 한글과컴퓨터 인터넷 서비스(G) 부분을 아무리 클릭해도 인터넷 페이지를 열어주지 않습니다. 다만 이미 인터넷 익스플로러가 실행되어 있다면, 해당 페이지를 열어서 보여줍니다.

한글과컴퓨터 인터넷 서비스를 클릭하면 홈페이지에서 고객지원 페이지를 보여줍니다.

한글과컴퓨터 인터넷 서비스를 클릭하면 홈페이지에서 고객지원 페이지를 보여줍니다.

위 페이지를 보여 주어야 하지만, 계속 설치를 선택했을 때에는 보여주지 않는 경우가 종종 있습니다. 또한 상황 1의 경우에도 이 페이지를 보여주지 않았습니다.

또한 아래와 같이 빈 화면을 보여주는 경우도 있습니다.

다만 이 경우에는 환경 설정과 관련하여 별다른 문제가 생기지 않았습니다.

벌레의 발견

아무튼 설치가 끝났습니다. 아, 지금까지 나타난 버그는 뭐냐고요? 그건 앞서 올린 설치기에도 나타나 있는 버그입니다. 이글에서 말하고자 하는 버그는 조금 다릅니다. 명백히 오류 메시지를 내뱉고는 죽어 버리는 벌레거든요.

확장자 연결이 사라진 .hwp 확장자

확장자 연결이 사라진 .hwp 확장자

위 그림을 보면, 앞서 말했듯이 .HWP 확장자에 대한 연결이 모두 사라져 있습니다. 빨간색 네모파란색 네모 부분은 서로 확연히 구별할 수 있습니다. 더구나 파란색 네모하늘색으로 칠한 부분은 .DOC 확장자한글2010으로 연결해 놓고 있습니다. 자기 것은 챙기지 못하면서 남의 것을 탐내는군요.

처음에는 한글과컴퓨터 기본 설정에서 기본 값으로 설정을 이용했습니다.

한글과컴퓨터 기본 설정 - 처음 화면

한글과컴퓨터 기본 설정 - 처음 화면

기본 값으로 설정 화면

기본 값으로 설정 화면

위와 같이 해결해 준 듯이 메시지를 내보냈습니다. 그러나!

여전히 똑같습니다.

여전히 똑같습니다.

이번에는 한글과컴퓨터 기본 설정에서 사용자 설정을 이용했습니다.

한글과컴퓨터 기본 설정 - 사용자 설정 처음 화면

한글과컴퓨터 기본 설정 - 사용자 설정 처음 화면

위 화면은 한글과컴퓨터 기본 설정에서 사용자 설정을 클릭했을 때의 처음 화면입니다. 다만 빨간색 네모 부분은 글쓴이(왕미친놈)가 임의로 추가하였습니다. 저 경로가 다른 사람의 것과는 조금 다르기 때문입니다. 다른 사람은 보통 C:\Documents and Settings\User\My Documents라고 되어 있습니다. 혹시나 이번 버그의 원인이 이것일 수 있겠다 싶어 나타내 봅니다. 그러나 아닐 가능성도 있습니다. 환경변수를 이용해 나타내면 다른 사람처럼 이것도 %USERPROFILE%\My Documents이기 때문입니다.

한셀의 경로도 조금 다릅니다.

한셀의 경로도 조금 다릅니다.

여기까지는 그다지 버그가 없습니다. 아니 너무나 잘 정돈된 모습(디자인)이 좋기만 합니다.

한글과컴퓨터 기본 설정 - 파일 연결

한글과컴퓨터 기본 설정 - 파일 연결

한글과컴퓨터 기본 설정 - 파일 연결 부분이 문제입니다. 아래 그림들을 잘 봐 주십시오.

지금까지는 문제가 없습니다.

지금까지는 문제가 없습니다.

어, 갑자기 사각형 부분의 문자열이 사라졌습니다.

어, 갑자기 사각형 부분의 문자열이 사라졌습니다.

바로 나타나는 에러박스

바로 나타나는 에러박스

이게 상당히 긴 시간이 필요한 듯이 보이지만, 실제로는 매우 짧은 시간입니다. 동영상을 보시면 더 확실히 알 수 있습니다. (안 보이면 댓글 남겨 주세요. 다시 인코딩해 올리겠습니다.)

hconfig80.exe

hconfig80.exe 파일에서 에러가 났습니다.

오류 보고 내용

오류 보고 내용

오류 보고 내용까지 나왔습니다. 그리고 다행히도 35bb_appcompat.txt 파일을 복사할 수 있었습니다. 내용은 텍스트이지만, 실제 형식은 XML 파일입니다.

아래 show source 부분을 클릭하면 전체를 볼 수 있습니다. [code xml; collapse: true] [/code]

벌레의 원인

벌레의 원인으로 여겨지는 것은 두 가지가 있습니다.

하나는 앞서 밝혔듯이 설치 과정에서 이전 버전을 제거하다가 그 작업을 취소하고 설치했습니다. 다시 말해 이전 버전이 확실하게 제거되지 않은 상태에서 한컴오피스2010을 설치했기 때문에 생겨난 문제일 수 있습니다.

다른 하나는 위에서 밝혔듯이 제 컴퓨터의 특이한 사용자 폴더의 위치 때문일 수도 있습니다.

다만 이 두 번째 사항은 별로 의미가 없어 보입니다. 여기에서는 밝히지 않았지만, 다시 설치하는 과정에서 이전 버전을 확실히 제거하고 설치했고, 정상적으로 환경설정을 마쳤기 때문입니다.

비슷한 벌레

아직 없습니다.

관련 문서

[프로그램/설치] - 한컴오피스2010 베타버전 설치기

이 글은 스프링노트에서 작성되었습니다.


글쓴이는 koc/SALM입니다.
본문에 저작권에 대한 사항이 나타나지 않거나, 저작권이 BY-SA로 표기되어 있다면,
이 글은 GFDL로 공개한 글입니다.

댓글을 달아주세요:: 왕미친놈 욕은 해도 되지만, 근거없는 소리는 쓰지 말아 주세요.
BBCode 사용할 수 있습니다.

  • 참고 1 : 이 글에는 그림이 많아서 읽어오는 데 시간이 오래 걸릴 수도 있습니다.
  • 참고 2 : 그림 일부가 다를 수 있습니다. 특히 제목 표시줄의 색상이 다를 때가 있는데, 이는 여러 컴퓨터에 설치한 뒤 그 결과를 종합하여 이 글을 작성했기 때문에 일어난 일입니다. 양해 바랍니다.

한글과컴퓨터 사에서 보내준 이메일을 받고 베타테스트용 파일을 다운로드하여 설치해 보았습니다.

한컴오피스2010 베타버전 설치 준비

오픈베타 테스트 및 이벤트 알림 메일

오픈베타 테스트 및 이벤트 알림 메일

이 메일을 보고는 바로 한컴오피스2010 오픈베타 홈페이지에 접속했습니다.

한컴오피스2010 오픈 베타 홈페이지

한컴오피스2010 오픈 베타 홈페이지

잘 읽어본 뒤에 다운로드(자주색 동그라미 부분)를 클릭합니다.

한컴오피스2010 다운로드 페이지

한컴오피스2010 다운로드 페이지

스크롤 바를 아래로 내리면 왼쪽 아래에 다운로드 단추가 있습니다. 파일을 다운로드하면 준비가 끝납니다. 한컴오피스2010 오픈베타 홈페이지에서 이루어지는 이벤트 참가는 각자 알아서 하기 바랍니다.
참고로 설치 프로그램의 크기는 506 MB (531,394,808 바이트)입니다.

한컴오피스2010 베타버전 설치하기

압축 풀기 및 준비 과정

한컴오피스2010 파일 추출

한컴오피스2010 파일 추출

파일 추출이 끝나면 설치에 필요한 환경이 구축되어 있는지를 검사합니다. 이때 검사하는 사항은 Microsoft .Net Framework 2.0 (또는 그 이상), 한글과컴퓨터 사의 이전 제품(한글과컴퓨터 오피스 2007 등)이 설치되어 있는지 등입니다.

그런데 Microsoft .Net Framework 2.0에 대한 내용은 홈페이지에서도, 그밖에 여러 문서 등에서도 찾을 수 없었습니다. 그렇다고 이게 없으면 안 되므로 이것이 설치되더라도 당황하지 않기를 바랍니다.

한컴오피스2010 베타버전 설치 시작을 알리는 화면

한컴오피스2010 베타버전 설치 시작을 알리는 화면

이때 좀 황당한 일을 겪었는데, 한컴오피스2010 베타버전 설치 시작을 알리는 화면Microsoft .Net Framework 2.0이 설치 되지 않았을 때에만 나타난다. 별거 아니지만 이것에 대해 어떤 안내문도 존재하지 않기 때문에 당황하기 십상이다. 더구나 위 그림의 내용대로라면 반드시 설치할 프로그램인데도 전혀 안내가 되지 않았다는 점에서는 문제가 크다고 하겠습니다. 참고로 이 현상은 세 번째 설치에서 발견하였습니다. 세 번째 설치는 운영체제를 방금 설치한 컴퓨터였기에 Microsoft .Net Framework 2.0가 설치되어 있지 않았기 때문에 발견할 수 있었습니다.

012345

Microsoft .Net Framework 2.0 설치가 끝나면 이전 버전이 설치되어 있는지를 검사합니다.

이전 버전 확인

이전 버전 확인

여기에서도 문제가 생겼습니다. 아래 단추는 모두 세 개입니다. 여기에서 제거 단추를 클릭하여 이전 버전을 완전히 삭제한 뒤에 설치하면 아무 문제가 생기지 않습니다. 다만 계속 설치를 하면 설치 마지막 과정에서 약간 문제가 있습니다(쓰는 데는 지장 없음). 그리고 제거를 하였다가 중간에 제거를 중단하면 설치는 계속 되는데, 설치 마지막 과정에서 약간 문제(계속 설치를 클릭한 것과 같은 문제가 발생)가 생기고, 실행할 때 확장자 연결 등이 되지 않는 문제가 발생합니다.
다들 저 화면이 나타난다면 정품을 가지고 있다는 말일 테니, 조금 불편하더라도 나중에 다시 설치하고, 지금은 확실히 이전 버전을 제거하고 베타버전을 설치하기 바랍니다.

또한 계속 설치 단추를 클릭하면 삭제하지 않고 설치합니다. 이때 한글과컴퓨터 오피스 2007과 한컴오피스2010 베타버전은 서로 폴더 구조가 비슷하면서도 다르기 때문에 설치에는 문제가 없습니다. 좀 더 자세히 말하면 한글과컴퓨터 오피스 2007은 폴더명 끝에 70을 붙이고, 한컴오피스2010 베타버전은 폴더명 끝에 80을 붙입니다. 이것은 버전 정보로 여겨지며,한글과컴퓨터 오피스 2007은 7.0.x.x 형태로 표시되며, 한컴오피스2010 베타버전은 8.0.x.x 형태로 표시됩니다.

이전 버전을 제거를 묻는 화면

이전 버전을 제거를 묻는 화면

제거를 클릭하면 위와 같이 이전 버전을 지울 것인가를 묻습니다. 여기에서 예(Y)를 클릭하시면 됩니다. 프로그램을 설치하는 것과 비슷한 화면이 나오면서 진행되는데, 그냥 가만히 아래 한컴오피스2010 화면이 나올 때까지 기다리시면 됩니다.

설치 과정

사용권 계약서

한컴오피스2010 베타버전 사용권 계약서

한컴오피스2010 베타버전 사용권 계약서

위 화면에는 나타나 있지 않지만, 스크롤을 아래로 내려보면 사용권에 대한 내용이 나옵니다. 그 부분만 따로 보면 아래 그림처럼 됩니다.

한컴오피스2010 베타 사용권

한컴오피스2010 베타 사용권

설치 종류 선택

한컴오피스2010 베타버전 설치 종류 선택

한컴오피스2010 베타버전 설치 종류 선택

설치 종류 선택 화면에서는 지금 설치사용자 정의로 나뉩니다. 정식 버전에서는 제품 번호를 이 화면에서 입력하게 될 듯싶습니다. 지금은 베타판이라는 문구가 자리 잡고 있습니다.
지금 설치는 미리 정해진 설정대로 설치를 해줍니다(사용자 정의 과정을 대부분 건너뜁니다). 반면에 사용자 설치는 사용자가 하나씩 설정해 가면서 설치할 수 있습니다.

사용자 정의

지금 설치를 선택하면 사용자 정의의 마지막에 나오는 한컴오피스2010 환경 설정만 볼 수 있고 나머지는 미리 정해진 대로 따르게 됩니다. 반면에 사용자 설치사용자 정의 과정을 대부분 살펴볼 수 있습니다.

한컴오피스2010 베타버전 사용자 정의 처음 화면

한컴오피스2010 베타버전 사용자 정의 처음 화면

여기에서 설정할 수 있는 사항은 설치할 구성 요소와 설치할 폴더입니다.

한컴오피스2010 프로그램을 설치할 폴더 선택

한컴오피스2010 프로그램을 설치할 폴더 선택

설치 폴더까지 지정하면 환경 설정을 합니다. 여기에서는 확장자 연결만을 지정합니다.

012

환경 설정의 초기값은 세 번 설치하면서 모두 달랐습니다. 그리고 기본적으로 한컴오피스2010 프로그램에서 지원하는 세 프로그램의 확장자는 항상 지정하고 있습니다. 또한 위 그림에는 나타나 있지 않지만 오픈오피스의 파일도 읽고 저장할 수 있습니다.

참고로 한글, 한셀, 한쇼는 그 프로그램의 정확한 이름이 아닙니다. 정확한 이름은 한컴오피스2010 오픈 베타 홈페이지에 나타나 있습니다. 이렇듯 부정확한 이름으로 나타낸 까닭은 윈도 글꼴에서 그 프로그램의 이름을 정확히 나타내지 못하기 때문입니다. 일단 한컴오피스2010 베타버전을 설치하면 글꼴도 함께 설치되므로 그러한 문제가 없지만, 설치 과정에서는 저와 같이 부정확하게 나타내는 수밖에 없습니다. 물론 설치 과정에서도 정확하게 나타낼 수 있는 방법이 있습니다.

설치 시작

한컴오피스2010 베타버전 설치 시작

한컴오피스2010 베타버전 설치 시작

드디어 설치 시작! 그런데 뭔가 이상하죠. 그렇습니다. 방금까지 정보를 보여주던 부분이 하얗게 나타나네요. 일종의 버그로 보입니다. 조금 지나면 아래와 같이 나타내 주니 걱정하지 마시기 바랍니다.

드디어 정상적으로 나옵니다.

드디어 정상적으로 나옵니다.

설치 완료

한컴오피스2010 베타버전 설치 완료

한컴오피스2010 베타버전 설치 완료

드디어 설치 완료했습니다. 이때 앞서 말한 문제가 있습니다. 우선 한글과컴퓨터 인터넷 서비스를 클릭했습니다. 일단 앞서 계속 설치를 선택했거나 이전 버전을 확실히 제거하지 않은 사람은 아무리 클릭해도 반응이 없을 수 있습니다. 다만 이미 인터넷 익스플로러를 실행 중이라면 정상적으로 아래 페이지를 보여 줍니다. 물론 이전 버전을 확실히 제거한 경우에도 잘 보여주죠.

한글과컴퓨터 인터넷 서비스를 클릭하면 홈페이지에서 고객지원 페이지를 보여줍니다.

한글과컴퓨터 인터넷 서비스를 클릭하면 홈페이지에서 고객지원 페이지를 보여줍니다.

한편 한컴오피스 2010 정보를 클릭하면 아래 그림처럼 한/글2010을 실행하여 한컴 오피스에 대한 정보를 보여주게 됩니다.

한컴오피스 2010 정보 화면

한컴오피스 2010 정보 화면

그런데 이 화면도 약간 이상합니다.

한컴오피스 2010 평가판? 베타버전이 아니고?

한컴오피스 2010 평가판? 베타버전이 아니고?

그렇습니다. 한컴오피스2010 베타버전을 설치했는데 한컴오피스 2010 평가판이라고 나오네요. 아마 베타 버전 파일을 적당히 수정하여 평가판으로 제공할 계획이었나 봅니다.

마지막으로 화면 왼쪽 아래에 있는 설정 단추를 클릭합니다.

한글과컴퓨터 기본 설정

한글과컴퓨터 기본 설정

오, 기본 설정 화면이 많이 바뀌었습니다. 좀 더 산뜻해졌습니다. 테마를 구경해 보죠.

012

설정을 클릭하면 이제 모든 과정이 끝났다는 메시지가 나옵니다.

설치 감상

설치는 대체로 평이하다. 처음부터 끝까지 다음만 누르면 되기 때문닙니다. 하지만 설치 과정에서 나타난 미리 고지되지 않은 사항 때문에 당황하는 사람이 생길 수도 있겠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게다가 설치 과정에서 이전 버전을 제거하다가 중단하면, 설치 과정 자체를 되돌려 주거나, 이전 버전 제거 과정을 되돌려 주어야 하는데 그렇지를 못했습니다. 결과적으로 확장자 .HWP 파일에 대한 확장자 연결이 사라져 버려 약간 애를 먹었습니다. 물론 사용에는 그다지 지장이 없지만, 더 큰 문제설치한 뒤에 아예 확장자 연결이 안 된다는 점(물론 직접 레지스트리를 편집하면 가능합니다)환경 설정 프로그램으로 바로잡을 수 없는 문제가 생겼습니다.

관련 문서

이 블로그에는 다음과 같은 설치기가 있습니다.

이 글은 스프링노트에서 작성되었습니다.


글쓴이는 koc/SALM입니다.
본문에 저작권에 대한 사항이 나타나지 않거나, 저작권이 BY-SA로 표기되어 있다면,
이 글은 GFDL로 공개한 글입니다.

댓글을 달아주세요:: 왕미친놈 욕은 해도 되지만, 근거없는 소리는 쓰지 말아 주세요.
BBCode 사용할 수 있습니다.

  1. naver백신최고
    2010.02.19 20:38
    와 오피스2010죽여준대이
    • 2010.02.19 23:09
      댓글 주소 수정/삭제
      예. 감사합니다. 고급 기능이 필요 없는 사람에게는 오히려 MS오피스보다 더 좋겠더군요.

알리는 말

이 글에 소개된 사항은 중대한 오해와 착오 때문에 오류가 아닌 사항을 오류처럼 소개한 블로그 내용에 대한 내용입니다. 현재 한/글/ 2005 및 한/글/ 2007 모두 구결을 정상 표기하고 있습니다. 관련 글은 다음과 같습니다.

왜 벌레가 아닌가?

모양이 비슷한 구결 문자 세 개

모양이 비슷한 구결 문자 세 개

위 그림에 나타난 구결 문자 세 개는 그 모양이 매우 비슷하다. 특히 맨 윗줄(빨간 네모)과 맨 아랫줄(파란 네모)는 그 모양이 완전히 같다. 그리고 넷째 줄 맨 오른쪽(자주색 네모)는 그 모양이 비슷하다. 이 세 문자의 모양을 착각하여 버그라고 신고했기 때문에 한글과컴퓨터 측에서도 한동안 답변을 하지 못했다. 이는 전적으로 내가 잘못된 사항을 신고했기 때문이지 한글과 컴퓨터 측에서 잘못한 일은 없었다.

그럼 실제로 모양이 같은 구결 문자가 존재하는가? 답은 "그렇다"이다. 지난번에 소개한, noropdoropi 님이 만들어 GFDL에 따라 공개된 구결 문자 목록 그림을 수정하여 알기 쉽게 해 놓았다.

위의 그림을 보면 분명히 같은 모양을 가진 두 문자를 볼 수 있다. 빨간 네모파란 네모를 찾으면 된다.

회사 측의 기존 답변

  • 2008년 3월 한/글/ 2005(일반 버전)에서 발견한 문제이다.
  • 2008년 3월 15일 오후 8시 32분 현재 해결되지 않았다.
  • 2008년 11월 23일에 회사 측에서 답변한 내용에 따르면 글꼴을 신명조로 바꾸어 보라고 했으나, 해결되지 않았다.
  • 2009년 3월 20일에 한/글/ 2007(교육용)에서 발견하여 보고하였으나, 3월 31일까지 답변이 없었다. 아울러 같은해 10월 30일까지도 답변이 없다.
  • 2009년 10월 30일에 한/글/ 2007(홈 에디션)에서 발견하여 보고하였다. 일부 버전이 아닌 대부분의 버전에서 나타나는 현상으로 여겼다.
  • 2009년 11월 16일 전화 상담과 원격지원을 받았다. 그 과정에서 구결 코드 가운데 두 글자가 같은 모양을 가지고 있음을 알게 되었다. 결국 이 사항은 버그가 아니었음이 밝혀졌다.

이 글은 스프링노트에서 작성되었습니다.


글쓴이는 koc/SALM입니다.
본문에 저작권에 대한 사항이 나타나지 않거나, 저작권이 BY-SA로 표기되어 있다면,
이 글은 GFDL로 공개한 글입니다.

댓글을 달아주세요:: 왕미친놈 욕은 해도 되지만, 근거없는 소리는 쓰지 말아 주세요.
BBCode 사용할 수 있습니다.

알리는 말

이 글에 소개된 사항은 중대한 오해와 착오 때문에 오류가 아닌 사실을 기록하고 있습니다. 현재 한/글/ 2005 및 한/글/ 2007 모두 구결을 정상 표기하고 있습니다.

벌레의 유형

분신술을 익힌 벌레로서 한/글/ 2005 환경에서도 나타났던 벌레이다. 그런데 이번에 구매한 한글과컴퓨터 오피스2007 홈에디션에서도 똑같이 발생하고 있다.

벌레의 발견

고문을 가끔 입력하다가 한/글/ 2005에서 처음 발견한 이 벌레는 일부 한/글/ 2007에서도 발견하였다. 그때까지만 해도 "일부"에서만 발견된다고 여겼다. 그런데 이번에는 좀 다름을 알게 되었다.

이번에 구매한

이번에 구매한

현재 한/글/ 2007은 어제 설치한 뒤 바로 업데이트하였다(위 그림 참조). 원본 및 업데이트본과 다른 점이 있다면, 한/글/ 2004에 들어있던 표준국어사전 파일이 추가된 점뿐이다. 이는 내가 한/글/ 2004 정품등록 사용자이기 때문에 그 파일을 사용할 권리가 있고, 그로 말미암아 한/글/ 2004 원본 CD를 없애지 않고 업그레이드 하더라도 그 파일을 불러다 쓰고 있다.

한/글/ 2007의 문자표 입력

한/글/ 2007의 문자표 입력의 구결 부분

HNC코드로는 1D72(빨강)와 1DCE(파랑)로서, 위쪽 글자는 소릿값이 ‘마‘(또는 ‘매‘)인데, ? 모양입니다. 아래쪽 글자는 소릿값이 ‘애‘인데, ? 모양이어야 합니다. 그런데 둘 다 ?(으)로 되어 있습니다. 소릿값을 어떻게 아느냐고요? 마(매) 다음에는 모두 미음(ㅁ)이 첫소리인 글자가 오고 있습니다. 구결의 소릿값은 한자가 가진 원래 소릿값과 비슷하거든요. 마찬가지로 다음에는 이응(ㅇ)이 첫소리인 글자가 오고 있습니다. 반대로 마(매) 앞에는 리을(ㄹ)이 첫소리인 글자가 왔고, 앞에는 이응(ㅇ)이 첫소리인 글자가 왔습니다.

좀 더 확실하게 하자면, 구결 문자 목록을 보면 됩니다. 아래는 noropdoropi 님이 만들어 GFDL에 따라 공개된 구결 문자 목록 그림입니다(원래 형식 GIF였으나, PNG로 바꾸었다).

구결 문자

회사 측의 기존 답변

  • 2008년 3월 한/글/ 2005(일반 버전)에서 발견한 문제이다.
  • 2008년 3월 15일 오후 8시 32분 현재 해결되지 않았다.
  • 2008년 11월 23일에 회사 측에서 답변한 내용에 따르면 글꼴을 신명조로 바꾸어 보라고 했으나, 해결되지 않았다.
  • 2009년 3월 20일에 한/글/ 2007(교육용)에서 발견하여 보고하였으나, 3월 31일까지 답변이 없었다. 아울러 같은해 10월 30일까지도 답변이 없다.
  • 2009년 10월 30일에 한/글/ 2007(홈 에디션)에서 발견하여 보고하였다. 일부 버전이 아닌 대부분의 버전에서 나타나는 현상으로 여겨진다.

관련 문서


이 글은 스프링노트에서 작성되었습니다.


글쓴이는 koc/SALM입니다.
본문에 저작권에 대한 사항이 나타나지 않거나, 저작권이 BY-SA로 표기되어 있다면,
이 글은 GFDL로 공개한 글입니다.

댓글을 달아주세요:: 왕미친놈 욕은 해도 되지만, 근거없는 소리는 쓰지 말아 주세요.
BBCode 사용할 수 있습니다.

이번에 새로 구매한 한글과컴퓨터 사의 한컴 오피스2007 홈에디션을 설치해 보았다. 이 제품을 구매한 덕분에 심각한 자금 압박에 시달리고 있는 중이다. T,T 별로 비싸지는 않지만, 그 돈이 없어지니까 여러모로 불편하다. ^^a

한글과컴퓨터 오피스2007 설치

처음 화면

처음 화면

설치 과정은 슬라이드쇼로 보여주겠다.

0123456789101112

여기까지 하면 한글과컴퓨터 사의 오피스2007의 설치가 끝난다. 일단 시키는 대로 마지막에는 재시작을 하였다.

한글과컴퓨터 오피스2007 꾸러미 설치

대부분의 사람이 꾸러미는 설치하지 않는다. 사실 이 부분은 나중에 복사해 주어도 되지만, 나는 항상 설치하는 편이다.

012345678

설치 감상

설치는 대체로 평이하다. 처음부터 끝까지 다음만 누르면 되기 때문이다. 위에서는 몇 가지 설정을 해주었지만, 그것은 어디까지나 개인적인 취향의 차이였을 뿐이다.

그런데 스크린샷에는 없지만, 가끔 설치 메뉴의 글자가 사라지는 버그가 있었다. 내 컴퓨터의 문제인지 설치 프로그램의 문제인지는 확인하지 못했다.

  • 참고 : 한글과컴퓨터 오피스2007을 설치하고 재시작하면 업데이트를 시도한다. 위에는 업데이트 화면은 생략했으니 오해 없기를 바랍니다.

이 글은 스프링노트에서 작성되었습니다.


글쓴이는 koc/SALM입니다.
본문에 저작권에 대한 사항이 나타나지 않거나, 저작권이 BY-SA로 표기되어 있다면,
이 글은 GFDL로 공개한 글입니다.

댓글을 달아주세요:: 왕미친놈 욕은 해도 되지만, 근거없는 소리는 쓰지 말아 주세요.
BBCode 사용할 수 있습니다.

들어가며

혼동하기 쉬운 여러 가지를 말하고자 합니다.

명령줄과 명령 프롬프트가 같은 뜻일까요? 아니면 다른 뜻일까요? 배치파일에서는 어떻게 윈도용 프로그램을 실행시킬 수 있을까요? 이와 같은 질문을 생각해 본 적이 있는 사람은 궁금하겠지요.

하나씩 차근차근 알아보기로 하죠.

명령줄? 명령 프롬프트?

명령줄과 명령 프롬프트는 자주 섞어쓰거나 헷갈리지만 분명히 다릅니다.

커맨드 라인(Command Line), 곧 명령줄은 모니터 화면에서 사용자가 명령을 입력하도록 되어 있는 행을 뜻합니다. 덧붙여 그러한 명령이 기억되는 기억장치의 영역도 명령줄이라고 한다네요. 흔히 '명령행'이라고 부릅니다. 한편 CLI(Command Line Interface)를 커맨드 라인이라고 부르기도 합니다.

명령 프롬프트(Command Prompt)는 명령줄에서 명령을 받을 준비가 되었음을 알리는 특별한 문자를 가리킵니다. 이를 확장하여 명령줄에서 명령을 받을 준비를 하고, 명령을 받은 뒤에 결과를 사용자에게 보여주는 일련의 환경을 명령 프롬프트라고 부르지요. 흔히 프롬프트라고 합니다.

이 때문에 컴퓨터를 운영하는 환경을 말할 때에는 한 줄짜리 명령줄은 존재하지만, 한 줄짜리 명령 프롬프트는 존재할 수 없답니다. 명령줄은 명령을 받음으로써 그 역할을 다하지만, 명령 프롬프트는 결과를 사용자에게 보여주어야 하기 때문입니다.

Windows Registry Editor Version 5.00

 

[HKEY_CLASSES_ROOT\Applications\Hwp.exe\shell\open\command]

@="D:\\Bin\\HNC\\Hwp65\\Hwp.exe \"%1\""

위의 파일은 한글과컴퓨터 사의 한/글/2005의 레지스트리 일부입니다. 그 내용은 "명령줄을 레지스트리 안에 어떻게 집어넣을 것인지"를 서술하고 있습니다.

다시 말해 HKEY_CLASSES_ROOT\Applications\Hwp.exe\shell\open\command 라는 키를 찾아서 기본값( @ )으로 문자열(따옴표로 묶인 부분을 문자열로 해석한다) "D:\\Bin\\HNC\\Hwp65\\Hwp.exe \"%1\""을 입력하라는 내용입니다. 이때 문자열의 내용은 지금까지 배치파일에서 다루었던 명령줄 방식을 그대로 따르고 있습니다.

혼동하지 않도록 그림 하나 올립니다.

명령 프롬프트와 명령줄의 차이

명령 프롬프트와 명령줄의 차이

배치파일과 윈도용 프로그램

윈도용 프로그램을 배치파일에서 실행할 수 있게 된 것은 언제인지 모른다. START.EXE 파일을 이용해서 윈도용을 실행한 것은 윈도95가 처음으로 알고 있다. 하지만 명령줄에서 바로 실행하게 된 것은 언제인지 모르고 있다. (아는 사람은 댓글 좀 달아 주세요.)

아무튼 윈도2000과 윈도XP(이하 '윈도')에서는 명령줄에서 바로 윈도용 프로그램을 실행할 수 있다.

왜?

그것은 윈도에 내장된 CMD.EXE 파일이 명령 프롬프트를 구동해 주는 파일인 동시에 윈도의 명령어 셸 가운데 하나이기 때문이다.

명령어 셸은 운영체제에서 지원하는 명령어를 처리하는 프로그램이다. 도스에서는 COMMAND.COM, 윈도 95에서는 도스 모드에서는 COMMAND.COM, 윈도 모드에서는 EXPLORER.EXE였다. 윈도2000 이후로는 주로 EXPLORER.EXE를 쓰며, CMD.EXE도 쓸 수 있다.

아무튼 이 명령어 셸에는 사용자가 쓸 수 있는 명령어가 내장되어 있다. 우리가 마우스를 움직여 파일을 복사하는 등의 명령이 이미 정의되어 있다는 뜻이다. 그런데 특이하게 명령 프롬프트용 명령어 셸인 CMD.EXE가 윈도의 메인 명령어 셸로 쓰일 수 있다. 윈도2000용 PE(사전 설치 환경)가 처음 선보였을 때 명령어 셸로 쓰인 프로그램은 EXPLORER.EXE 프로그램이 아니라 CMD.EXE 프로그램이었다.

또한 윈도의 안전모드에서 명령 프롬프트 사용을 선택하면 CMD.EXE를 셸로 선택하는 환경을 구성한다.

윈도XP 고급 옵션

윈도XP 고급 옵션

그때 윈도의 창모드 명령어를 사용할 수 있다. 그 말은 이미 CMD.EXE 안에 창모드 프로그램을 실행할 수 있게 구성되어 있다는 뜻이다.

그리고 그것을 이용하여 윈도용 프로그램 가운데 창모드 프로그램까지 배치파일에서 불러와서 실행할 수 있게 된다.

쉽게 말해, 윈도에서 CMD.EXE를 통해 모든 프로그램을 실행할 수 있게 만들었다고 생각하면 된다.

도스에서 작성한 배치파일

도스에서 작성한 배치파일을 윈도에서 실행할 수 있을까?

먼저 그것이 윈도에서도 정상 작동하지 않을 수도 있음을 충분히 이해해야 합니다. 아니, 심지어 심각한 문제가 발생할 수도 있다. 각각의 명령어가 가지고 있는 뜻을 잘 이해해야 하며, 또한 각각의 배치파일 팁이 가진 진정한 의미를 숙지하고 있어야 합니다.

다음과 같은 배치파일 팁은 도스 6.2x 이하에서는 정상 작동하지만 윈도95부터는 정상 작동을 보장하지 않습니다.

  1. @ECHO OFF
  2. REM 파일명 : UPPER.BAT
  3. REM 매개 변수를 입력 받아 대문자로 바꾸어 _UPPER 환경 변수에 넣어서 돌려준다.
  4. REM 도스에서는 실행 경로 환경 변수인 PATH는 항상 대문자만을 저장한다는 점을
  5. REM 이용하여 입력 받은 매개 변수를 대문자로 바꾼다.
  6.  
  7. REM 실행 경로를 _TEMP 환경 변수에 저장한다.
  8. SET _TEMP=%PATH%
  9.  
  10. REM 매개 변수를 PATH 환경 변수에 저장한다.
  11. SET PATH=%1 %2 %3 %4 %5 %6 %7 %8 %9
  12.  
  13. REM PATH 환경 변수에 저장된 문자열을 _UPPER 환경 변수에 복사, 저장한다.
  14. SET _UPPER=%PATH%
  15.  
  16. REM PATH 환경 변수를 복원한 뒤 _TEMP 환경 변수를 지운다.
  17. SET PATH=%_TEMP%
  18. SET _TEMP=

위 배치파일 UPPER.BAT는 단순히 환경 변수만을 다루어 피해가 거의 없다. 하지만 최종적으로 윈도 폴더 등을 다루는 배치파일이 있었다면 끔직한 결과가 발생할 수도 있다.

게다가 주요 명령줄 명령어는 윈도에도 존재하기 때문에 그것을 사용할 수 있다. 참고로 윈도에서 사용할 수 있는 명령어 목록은 다음과 같다. (명령줄에서 HELP 명령을 내리면 알 수 있다.)

특정 명령어에 대한 자세한 내용이 필요하면 HELP 명령어 이름을 입력하십시오.
ASSOC    파일 확장명 연결을 보여주거나 수정합니다.
AT       명령어와 프로그램의 실행을 스케줄합니다.
ATTRIB   파일 속성을 표시하거나 바꿉니다.
BREAK    확장된 CTRL+C 검사를 설정하거나 지웁니다.
CACLS    파일의 액세스 컨트롤 목록(ACL)을 표시하거나 수정합니다.
CALL     한 일괄 프로그램에서 다른 일괄 프로그램을 호출합니다.
CD       현재 디렉터리 이름을 보여주거나 바꿉니다.
CHCP     활성화된 코드 페이지의 번호를 표시하거나 설정합니다.
CHDIR    현재 디렉터리 이름을 보여주거나 바꿉니다.
CHKDSK   디스크를 검사하고 상태 보고서를 표시합니다.
CHKNTFS  부팅하는 동안 디스크 확인을 화면에 표시하거나 변경합니다.
CLS      화면을 지웁니다.
CMD      Windows 명령 인터프리터의 새 인스턴스를 시작합니다.
COLOR    콘솔의 기본색과 배경색을 설정합니다.
COMP     두 개 또는 여러 개의 파일을 비교합니다.
COMPACT  NTFS 분할 영역에 있는 파일의 압축을 표시하거나 변경합니다.
CONVERT  FAT 볼륨을 NTFS로 변환합니다. 현재 드라이브는
        변환할 수 없습니다.
COPY     하나 이상의 파일을 다른 위치로 복사합니다.
DATE     날짜를 보여주거나 설정합니다.
DEL      하나 이상의 파일을 지웁니다.
DIR      디렉터리에 있는 파일과 하위 디렉터리 목록을 보여줍니다.
DISKCOMP 두 플로피 디스크의 내용을 비교합니다.
DISKCOPY 플로피 디스크의 내용을 다른 플로피 디스크로 복사합니다.
DOSKEY   명령줄을 편집하고, Windows 명령을 다시 호출하고, 매크로를 만듭니다.
ECHO     메시지를 보여주거나, 명령어 반향을 켜거나 끕니다.
ENDLOCAL 일괄 파일에서 환경 변경의 지역화를 끝냅니다.
ERASE    하나 이상의 파일을 지웁니다.
EXIT     CMD.EXE 프로그램(명령 인터프리터)을 마칩니다.
FC       두 파일 또는 파일의 집합을 비교하여 다른 점을
        표시합니다.
FIND     파일에서 텍스트 문자열을 찾습니다.
FINDSTR  파일에서 문자열을 찾습니다.
FOR      파일 집합에서 각 파일에 대해 지정된 명령을 실행합니다.
FORMAT   Windows에서 사용할 디스크를 포맷합니다.
FTYPE    파일 확장 연결에 사용되는 파일 형식을 표시하거나 수정합니다.
GOTO     Windows 명령 인터프리터가 일괄 프로그램에서 이름표가 붙여진
        줄로 가게 합니다.
GRAFTABL Windows가 그래픽 모드에서 확장 문자 세트를 표시할
        수 있게 합니다.
HELP     Windows 명령어에 관한 도움말을 제공합니다.
IF       일괄 프로그램에서 조건 처리를 수행합니다.
LABEL    디스크의 볼륨 이름을 만들거나, 바꾸거나, 지웁니다.
MD       디렉터리를 만듭니다.
MKDIR    디렉터리를 만듭니다.
MODE     시스템 장치를 구성합니다.
MORE     출력을 한번에 한 화면씩 표시합니다.
MOVE     하나 이상의 파일을 한 디렉터리에서 다른 디렉터리로 옮깁니다.
PATH     실행 파일의 찾기 경로를 보여주거나 설정합니다.
PAUSE    일괄 파일의 처리를 보류하고 메시지를 보여줍니다.
POPD     PUSHD 명령으로 저장된 디렉터리로 바꿉니다.
PRINT    텍스트 파일을 인쇄합니다.
PROMPT   Windows 명령 프롬프트를 바꿉니다.
PUSHD    현재 디렉터리를 저장한 후 디렉터리를 바꿉니다.
RD       디렉터리를 지웁니다.
RECOVER  불량이거나 결함이 있는 디스크에서 읽을 수 있는 정보를 복구합니다.
REM      일괄 파일 또는 CONFIG.SYS에서 주석을 기록합니다.
REN      파일 이름을 바꿉니다.
RENAME   파일 이름을 바꿉니다.
REPLACE  파일을 대체합니다.
RMDIR    디렉터리를 지웁니다.
SET      Windows 환경 변수를 보여주거나, 설정하거나, 지웁니다.
SETLOCAL 일괄 파일에서 환경 변경의 지역화를 시작합니다.
SHIFT    일괄 파일에서 바꿀 수 있는 매개 변수의 위치를 바꿉니다.
SORT     입력을 정렬합니다.
START    지정된 프로그램이나 명령을 별도의 창에서 시작합니다.
SUBST    경로를 드라이브 문자로 지정합니다.
TIME     시스템 시간을 보여주거나 설정합니다.
TITLE    CMD.EXE 세션에 대한 창의 창 제목을 설정합니다.
TREE     드라이브 또는 경로의 디렉터리 구조를 그래픽으로 화면에 표시합니다.
TYPE     텍스트 파일의 내용을 보여줍니다.
VER      Windows 버전을 보여줍니다.
VERIFY   파일이 디스크에 올바로 쓰였는지 검증할지
        여부를 지정합니다.
VOL      디스크 볼륨 이름과 일련 번호를 보여줍니다.
XCOPY    파일과 디렉터리 트리를 복사합니다.

저 가운데 파일 형태로 존재하는 명령도 있고, CMD.EXE 셸에 내장된 명령어도 있다. 또한 도스 명령어와 명령어는 같지만, 그 내용에서 현저한 차이를 보이는 SET이나 IF, FOR 등의 명령어는 다시 공부할 필요가 있다.

도스와 윈도의 차이

도스와 윈도2000/XP의 차이는 많지만 몇 가지만 밝히겠다. 내가 아는 것만. ^^a 도스는 명령줄 기반이고, 윈도 그래픽 환경 기반이라는 점과 같은 차이가 아니라 배치파일을 운용할 때 주의해야 할 차이점을 나열하였다.

  1. 도스에서는 파일이름이 파일명.확장자 형태로 8자, 3자였다. 윈도에서는 파일명과 확장자를 합해서 255자까지 만들 수 있다.
  2. 도스, 즉 MS도스에서는 배치 파일 확장자가 .BAT였으나, 윈도에서는 .BAT는 물론이고 .CMD도 있다.
  3. 도스에서는 디렉터리를 7단계까지 만들 수 있다. 윈도에서는 255자 한계 안에서 얼마든지 만들 수 있다.[각주:1] 예컨대 C:\A11\B22\C33\D44\E55\F66\G77\H88\FILE.EXT 파일은 도스에서는 읽지 못할 수도 있다.[각주:2] 그러나 윈도에서는 문제 없이 읽을 수 있다.
  4. 도스에서는 파일이름을 포함한 경로가 66자이거나 그보다 짧아야 한다.
  5. 도스에서는 파일이름에 공백을 포함할 수 없다. 윈도에서는 공백을 포함할 수 있다.
  6. 도스에서는 NUL, PRN 등의 이름을 가진 파일을 만들 수 없다. 윈도에서는 그러한 이름도 허용된다. 다만 약간 다른 방법이 써야 한다. QAOS : LPT1과 같은 다른 예약된 이름을 삭제할 수 없는 경우 참조.
  7. 도스에 환경 변수 이름은 항상 대문자로 나타나지만, 윈도에서 소문자 환경 변수도 있다. 예컨대 윈도에서 windir 환경 변수는 소문자로 이루어져 있다. 이때 소문자 환경변수를 대문자로 입력하더라도 인식한다. 다시 말해 ECHO %WINDIR% 명령은 적법하다.

그밖에 내가 모르는 차이가 있을 수도 있다.

배치파일로 악성 코드를 만들 수 있나?

당연한 말이겠지만, 만들 수 있다고 한다.

이는 배치파일로 배치파일을 만들 수 있고, 그에 따라 복제 가능한 코드도 만들어낼 수 있다. 또한 시스템에 위해를 끼치는 코드를 만들 수 있다. 이와 같은 상황을 종합하면, 자기 자신을 복제할 수 있으며 시스템에 위해를 끼칠 수 있는 배치파일을 만들 수 있다는 뜻이 된다.

이것은 매우 예외적인 경우이다. 하지만 컴퓨터 바이러스 프로그램이 도스 2.0판에서 처음 제공된 PRINT 프로그램을 연구하여 만들었다는 사실에 비추어 보자면, 배치파일로 악성 코드를 만드는 일도 불가능하다고 볼 수는 없다.

다시 예외가 겹쳐서 사소한 실수로 그런 코드를 만들어낼 수도 있으므로 주의를 기울일 필요가 있다. 물론 윈도XP 등에서는 중요한 파일은 시스템 차원에서 보호하고 있기는 하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boot.ini, ntldr, NTDETECT.COM 등의 파일을 삭제하거나 수정하는 실수를 내포하는 배치파일이 만들어질 수 있으므로 주의해야 한다.

특히 ntldr 파일과 NTDETECT.COM 파일이 손상되면 부팅이 되지 않을 수도 있으므로 다시 한 번 주의하자.

실행 경로란?

실행 경로란 흔히 "패스"라고 부른다. 명령어 PATH로서 알아볼 수 있으며, 정확한 명칭은 실행 파일의 검색 경로이다. PATH 환경 변수에 그 값이 문자열로 저장되어 있다.

PATH=C:\WINDOWS\system32;C:\WINDOWS;C:\WINDOWS\System32\Wbem;D:\Bin\Windows Imaging\;c:\1\TC UP\PLUGINS\Library

위와 같을 때 내가 명령 프롬프트에서 명령어를 입력했을 때 가장 먼저 현재 경로에서 찾게 된다. 현재 경로는 대개 커서가 깜박이는 자리의 왼쪽으로 나타나게 된다. 위에서 말했듯이 실행 경로는 대문자와 소문자가 쓰이며, 실제 윈도에 존재하는 경로명과 문자 크기가 달라도 상관없다. 예컨대 실제 경로명이 C:\WINDOWS라고 할 때 PATH 환경 변수에는 c:\windows라고 소문자로 기록되어도 된다는 뜻이다.

아무튼 위의 예시에 나타난 순서를 보면, C:\WINDOWS\system32 디렉터리(폴더)에서 실행파일을 가장 먼저 찾고, 그 다음이 C:\WINDOWS, C:\WINDOWS\System32\Wbem, D:\Bin\Windows Imaging, c:\1\TC UP\PLUGINS\Library 와 같은 순서로 찾게 된다. 이때 주의할 점은 명령어 셸 내장 명령어를 현재 경로보다 먼저 찾게 된다는 사실이다. 지금까지 자주 사용했던 ECHO 명령도 CMD.EXE 파일에 내장된 명령어이다.

정리하면 명령어 셸 내장 명령어를 가장 먼저 찾고, 그 뒤에 현재 경로에서 실행파일을 찾고, 마지막으로 PATH 환경 변수에 저장된 경로에서 실행파일을 찾게 된다. 그래도 못 찾으면 다음과 같은 메시지를 보여준다.

'XXXXX'은(는) 내부 또는 외부 명령, 실행할 수 있는 프로그램, 또는

배치 파일이 아닙니다.

실행 파일이란?

그렇다면 실행 파일은 무엇일까? 위의 예시에 나타난 "외부 명령, 실행할 수 있는 프로그램, 또는 배치 파일"을 통틀어 실행 파일이라고 부른다. 이것은 PATHEXT 환경 변수에 저장되어 있는 값으로서 배치파일에서 이용할 수 있는 명령어에서 설명한 내용이 그것이다. 그때 좀 부정확하게 설명했었다. 배치파일에서 이용할 수 있는 명령어를 설명하면서 SCF 등의 파일도 설명했으나, 사실 그것을 명령어로 보기에는 무리가 있었다. 아무튼 PATHEXT는 특별한 확장자를 가진 파일을 실행할 수 있다는 의미를 가지고 있다.

PATHEXT=.COM;.EXE;.BAT;.CMD;.VBS;.VBE;.JS;.JSE;.WSF;.WSH

확장자가 .COM, .EXE, .BAT, .CMD, .VBS, .VBE, .JS, .JSE, .WSF 및 .WSH일 때 실행할 수 있다는 뜻이다. 이때 실행하는 순서는 .COM 파일이 가장 먼저이고, 그 다음으로 .EXE 등의 순서를 따른다.

이때 .BAT 파일을 .CMD 파일보다 먼저 찾게 된다. 이 말은 Hello.bat 파일과 Hello.cmd 파일이 존재한다면 Hello 라고 명령을 주었다면 Hello.bat 파일이 실행된다는 뜻이다. Hello.cmd를 실행하고 싶다면 반드시 명령행에서 Hello.cmd를 입력하기 바란다.

프로그래밍에서는 왜 Hello World를 가르칠까?

대부분 처음 배우는 프로그램이 Hello World 문자열 출력이다. 왜 그것을 가르칠까? 설마 아무 생각 없이 가르치고, 또한 아무 생각 없이 배웠다면 지금 생각해 보기 바란다.

왜 그것을 가르칠까?

아주 당연한 말이지만, 컴퓨터 프로그램은 일반적으로 사용자에게 결과를 보여주어야 하기 때문이다.

Hello World 화면 출력을 가르침으로써 프로그래밍의 근본 목적(사용자에게 결과 보여주기)을 가르칠 수 있다는 뜻이다. 아울러 잊지 말아야 할 점, 곧 사용자는 항상 자신이 프로그램을 통해서 한 일을 알고 싶어한다는 점을 기억하게 만들 목적에서 그것을 가르치게 된다.

혹시 자신이 만든 프로그램이 사용자에게 아무런 정보도 주지 않는다면, 지금이라고 고치기 바란다. 정보를 주지 않는 프로그램은 외면받기 쉽상이기 때문이다.

다음 예고

매개 변수를 배치파일에 전달하는 방법에 대해서 알아보겠다.

위에서 다루지 못한 사항은 질문을 하기 바란다. 나중에 다시 이런저런 이야기2를 만들어 이야기하겠다.

이 글은 스프링노트에서 작성되었습니다.

  1. 다만 이것이 디렉터리 경로 전체 길이에 대한 제한인지는 모르겠다. 너무 오래 되어 기억이 가물가물하다. [본문으로]
  2. 읽지 못하면 정상이고, 읽을 수 있다면 편법을 동원해서라도 읽을 수 있게 해 놓은 것이다. [본문으로]

'스크립트' 카테고리의 다른 글

환경 변수 2  (9) 2009.05.03
환경 변수 1  (0) 2009.05.02
이런저런 이야기  (6) 2009.03.30
스크립트란 무엇인가? 배치파일이란 무엇인가?  (8) 2009.03.21
글쓴이는 koc/SALM입니다.
본문에 저작권에 대한 사항이 나타나지 않거나, 저작권이 BY-SA로 표기되어 있다면,
이 글은 GFDL로 공개한 글입니다.

댓글을 달아주세요:: 왕미친놈 욕은 해도 되지만, 근거없는 소리는 쓰지 말아 주세요.
BBCode 사용할 수 있습니다.

  1. 2009.03.30 12:55
    무언가 재미있어보이는 내용입니다.. 후후후..
    • 2009.03.30 20:13
      댓글 주소 수정/삭제
      고맙습니다. 재미 있게 보아 주어 고맙습니다.
  2. 진만고양이
    2010.04.05 10:31
    재미있네용 ㅎㅎ
  3. 수룡
    2010.09.29 04:21
    ㅎㅎ 갑자기 배치파일이나 스크립트에 관심이 생겨서 막 찾다가 여기 오게 되었는데, 뭔가 재미있네요^^
    다른 글들도 봐야겠어요.ㅋ
    아직 패치파일과 스크립트 차이를 모르겠지만..
    감사합니다.
    • 2010.09.29 14:16
      댓글 주소 수정/삭제
      고맙습니다. 찾으시는 정보도 찾을 수 있기를 바랍니다.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1005)
스크립트 (22)
벌레와 팁 (126)
소프트웨어 (240)
하드웨어 (6)
이야기 (24)
말의 나무 (506)
미쳐보자 (22)
일기 (48)
아이폰 (10)

달력

«   2020/02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